2017년 10월 24일 화요일

김동욱 1 3,667 2017.10.24 15:49

정오가 조금 못 되었을 때, 지금껏 사용해 왔던 컴퓨터가 자결했다. 심폐 소생술을 몇 차례 시도했는데, 움쩍도 안했다. 목요일 오전에 김 형에게 전해 드리면, 이식 수술을 하셔서 부활시켜 주실 것이다. 

 

한 쪽에 모셔(?) 두었던 SONY VAIO를 켰다. 얼마나 됐나? Windows Me가 설치돼 있던 것이었다. 업그레드를 하고 또 해서 XP 가 되었다. 보안 업데이트가 더 이상 되지 않기 때문에, 사용하지 않고 있었는데, 별 도리 없이 전원 스위치를 켰다. 기사를 작성해야 하는데, 촬영한 사진도 동영상도 모두 자결한 컴퓨터 안에 들어 있다. 

 

밤 9시 48분이다. 이 시간 이후로는, 취재한 자료로 기사를 작성할 수는 없다. 생각나는대로 글을 써야겠다. 이 컴퓨터를 버리려고 몇 번을 생각했다가 그냥 두었었는데, 버리지 않기를 잘한 것 같다.

Comments

김동욱 2017.10.24 21:59
내가 관심을 가지고 살펴보고 있는 한 교회의 홈페이지가 있다. 교회의 역사가 2012년 말에 멈추어져 있다. 왜일까? 다른 곳들은 업데이트를 하면서, 왜 교회의 역사는 그대로 둘까? 그래야 하는 이유가 있겠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879 2019년 1월 21일 월요일 김동욱 2019.01.21 3835
878 2019년 1월 20일 주일 김동욱 2019.01.20 4031
877 2019년 1월 19일 토요일 김동욱 2019.01.19 3864
876 2019년 1월 18일 금요일 김동욱 2019.01.18 3900
875 2019년 1월 17일 목요일 김동욱 2019.01.17 3924
874 2019년 1월 16일 수요일 김동욱 2019.01.16 3924
873 2019년 1월 15일 화요일 김동욱 2019.01.15 3347
872 2018년 1월 14일 월요일 김동욱 2019.01.14 3288
871 2019년 1월 13일 주일 김동욱 2019.01.13 3268
870 2019년 1월 12일 토요일 김동욱 2019.01.12 3198
869 2019년 1월 11일 금요일 김동욱 2019.01.11 3267
868 2019년 1월 10일 목요일 김동욱 2019.01.10 3137
867 2018년 1월 9일 수요일 김동욱 2019.01.09 3922
866 2018년 1월 8일 화요일 김동욱 2019.01.08 3934
865 2019년 1월 7일 월요일 김동욱 2019.01.07 3885
864 2019년 1월 6일 주일 김동욱 2019.01.06 3789
863 2019년 1월 5일 토요일 김동욱 2019.01.05 3955
862 2019년 1월 4일 금요일 김동욱 2019.01.04 3760
861 2019년 1월 3일 목요일 김동욱 2019.01.03 3910
860 2019년 1월 2일 수요일 댓글+1 김동욱 2019.01.02 39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