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12월 4일 주일

김동욱 0 135 2022.12.04 08:58

오늘 오후에 뉴욕, 뉴저지 일원의 교계에 최소한 5건의 큰 행사들이 있다. 그 행사들 중에서도 에벤에셀선교교회(담임 최창섭 목사)에서 열리는 미동부국제기아대책기구 후원의 밤 행사와 뉴저지밀알선교센터에서 열리는 뉴저지선교사의집 개원 예배는 꼭 취재를 해야 하는 비중이 큰 행사들이다.

 

어제 저녁에 잠자리에 들 때까지는, 미동부국제기아대책기구 후원의 밤 행사에 취재를 갈 생각이었다. 장소가 에벤에셀선교교회이고, 미동부국제기아대책기구에 속한 여러 목사님들과의 관계성 때문이었다. 아침에 자리에서 일어났는데, 뉴저지선교사의집 개원 예배에 취재를 가야 한다는 생각이 더 크게 들기 시작했다. 성령님께서 주시는 마음으로 생각되어졌다. 최문섭 장로님 한 분과의 관계성이지만, 그 관계성 또한 무시해서는 안되는 소중한 것이고, 뉴욕에서 열리는 미동부국제기아대책기구 후원의 밤 행사에는 많은 기자들이 취재를 갈 것이지만, 뉴저지선교사의집 개원 예배에는 내가 취재를 가지 않으면 취재 기자가 한 사람도 없을 가능성이 크기 때문이다. 미동부국제기아대책기구 회장 박이스라엘 목사님께 "후원의 밤 행사에 함께하지 못해 죄송하다"고 양해를 구하는 메시지를 보내드렸다.

 

뉴저지 선교사의 집 오픈 감사 예배에 취재를 다녀왔다. 제법 많은 분들이 참석하셨지만, 목회자들은 별로 보이지 않았다. 예배를 마치고 바로 집으로 향했다. 할렘 선교를 하시는 김명희 선교사님(최문섭 장로님의 부인)께서 도시락을 2개를 챙겨 주셨다. <빛과 사랑>을 발행하고 계시는 정광호 장로님께서 도시락을 내 자동차까지 가져다 주셨다. 두 분께 감사드린다.

예배가 시작되기 전에 퀸즈한인교회를 담임하고 계시는 김바나바 목사님과 잠깐 이야기를 나누었다. 격려에 감사드린다.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안녕하세요? 김동욱입니다. 댓글+2 김동욱 2016.08.24 5653
2318 2023년 2월 4일 토요일 김동욱 04:39 5
2317 2023년 2월 3일 금요일 김동욱 02.03 22
2316 2023년 2월 2일 목요일 김동욱 02.02 40
2315 2023년 2월 1일 수요일 김동욱 02.01 44
2314 2023년 1월 31일 화요일 김동욱 01.31 51
2313 2023년 1월 30일 월요일 김동욱 01.30 44
2312 2023년 1월 29일 주일 김동욱 01.29 62
2311 2023년 1월 28일 토요일 김동욱 01.28 71
2310 2023년 1월 27일 금요일 김동욱 01.27 64
2309 2023년 1월 26일 목요일 김동욱 01.26 77
2308 2023년 1월 25일 수요일 김동욱 01.26 39
2307 2023년 1월 24일 화요일 김동욱 01.24 77
2306 2023년 1월 23일 월요일 김동욱 01.23 76
2305 2023년 1월 22일 주일 김동욱 01.22 74
2304 2023년 1월 21일 토요일 김동욱 01.21 71
2303 2023년 1월 20일 금요일 김동욱 01.20 72
2302 2023년 1월 19일 목요일 김동욱 01.19 62
2301 2023년 1월 18일 수요일 김동욱 01.18 87
2300 2023년 1월 17일 화요일 김동욱 01.17 72
2299 2023년 1월 16일 월요일 김동욱 01.16 1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