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10월 28일 금요일

김동욱 0 793 2022.10.28 23:41

오늘은 외부 일정이 없었다. 외부 일정이 없는 날은 잠을 자는 것이 일과가 되어 버렸다. 마치 병든 닭처럼, 수면제를 복용한 사람 - 난 수면제는 한번도 복용한 적이 없다 - 처럼, 시도 때도 없이 잠이 밀려 온다. 아내가 출근하고 나서 바로 자리에 누웠다. 오후 1시 쯤에 일어나 잠깐 점심 식사를 하고 또 자리에 누웠다. 오후 5시에 일어나 그때서야 샤워를 하고 책상 앞에 앉았다.

 

저녁 식사를 한 시간을 제외하곤, 어제 있었던 뉴욕교협 제48회 정기총회 영상을 편집하여 업도드랬다. 11시 반 쯤에 업로드까지 마쳤다.

 

텍스트 기사들이 많이 밀려 있다. 내일 오전 11시에 이준성 목사님이 기자 회견을 한단다. 무슨 이야기를 하려는지 모르겠다. 기왕에 '사퇴' 선언을 했으니 몇 년 동안은 조용히 지내는 것이 오히려 후일을 도모하기에 좋을텐데...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안녕하세요? 김동욱입니다. 댓글+2 김동욱 2016.08.24 6719
2699 2024년 3월 2일 토요일 김동욱 03.02 55
2698 2024년 3월 1일 금요일 김동욱 03.01 55
2697 2024년 2월 29일 목요일 김동욱 02.29 50
2696 2024년 2월 28일 수요일 김동욱 02.28 66
2695 2024년 2월 27일 화요일 김동욱 02.28 51
2694 2024년 2월 26일 월요일 김동욱 02.27 65
2693 2024년 2월 25일 주일 김동욱 02.25 79
2692 2024년 2월 24일 토요일 김동욱 02.24 76
2691 2024년 2월 23일 금요일 김동욱 02.24 53
2690 2024년 2월 22일 목요일 김동욱 02.24 50
2689 2024년 2월 21일 수요일 김동욱 02.24 52
2688 2024년 2월 20일 화요일 김동욱 02.24 49
2687 2024년 2월 19일 월요일 김동욱 02.19 100
2686 2024년 2월 18일 주일 김동욱 02.18 85
2685 2024년 2월 17일 토요일 김동욱 02.17 101
2684 2024년 2월 16일 금요일 김동욱 02.17 71
2683 2024년 2월 15일 목요일 김동욱 02.15 95
2682 2024년 2월 14일 수요일 김동욱 02.14 136
2681 2024년 2월 13일 화요일 김동욱 02.13 94
2680 2024년 2월 12일 월요일 김동욱 02.12 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