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10월 11일 화요일

김동욱 0 1,082 2022.10.11 16:48

오후 4시 35분이다. 새벽부터 잠시도 쉬지 못하고 바쁘게 움직였다. 

 

새벽 4시 35분 기상하여 6시에 집을 나섰다. 인쇄소에 도착하니 6시 45분이었다. 작업이 완료된 인쇄물들이 정리되어 있는 방으로 들어갔다. <복음뉴스>가 눈에 들어왔다. "하나님, 감사합니다!" 뉴욕 지역에 배포할 신문을 아우 목사님에게 전해 드리고, 난 뉴저지로 향했다. 집에 들러, 독자들과 필자들에게 우송할 신문의 발송 준비를 아내에게 부탁하고, 난 밖으로 나갔다. 뉴저지 지역의 배포를 담당하시는 분을 만나 신문을 건네 드리고, 다시 집으로 와 서둘러 옷을 갈아 입었다.

 

대한예수교장로회글로벌(합동)총회 미동부노회에 참석하기 위해서였다. 오늘 이 노회에 가입했다. 모두들 반갑게 맞아 주셨다. 노회가 예상보다 1시간 정도 늦게 끝났다. 강도사 인허 대상자 2명의 설교 시연이 있었고, 강도사 인허식이 있었다.

 

점심 식사를 마치고 서둘러 집으로 향했다. 아내가 발송 준비를 마쳐 놓은 신문들을 가지고 우체국으로 향했다. 우체국에서 돌아와 이런저런 일들을 처리하고 있다. 제법 피곤하다. 이젠 좀 쉬어야겠다.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662 2024년 1월 21일 주일 김동욱 01.21 228
2661 2024년 1월 20일 토요일 김동욱 01.20 183
2660 2024년 1월 19일 금요일 김동욱 01.19 198
2659 2024년 1월 18일 목요일 김동욱 01.19 157
2658 2024년 1월 17일 수요일 김동욱 01.17 214
2657 2024년 1월 16일 화요일 김동욱 01.16 246
2656 2024년 1월 15일 월요일 김동욱 01.15 217
2655 2024년 1월 14일 주일 김동욱 01.14 191
2654 2024년 1월 13일 토요일 김동욱 01.13 210
2653 2024년 1월 12일 금요일 김동욱 01.12 232
2652 2024년 1월 11일 목요일 김동욱 01.11 222
2651 2024년 1월 10일 수요일 김동욱 01.11 225
2650 2024년 1월 9일 화요일 김동욱 01.09 206
2649 2024년 1월 8일 월요일 김동욱 01.08 218
2648 2024년 1월 7일 주일 김동욱 01.07 217
2647 2024년 1월 6일 토요일 김동욱 01.06 185
2646 2024년 1월 5일 금요일 김동욱 01.05 242
2645 2024년 1월 4일 목요일 김동욱 01.04 251
2644 2024년 1월 3일 수요일 김동욱 01.03 260
2643 2024년 1월 2일 화요일 김동욱 01.02 2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