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11월 29일 월요일

김동욱 0 163 2021.11.29 08:30

화장실에 가려고 눈을 떠서 시간을 보니 4시 3분이었다. 용무를 마치고, 바로 책상 앞에 앉았다. 어제 저녁에 취재한 NYTD 씨쿠엘라 모임 관련 기사를 마무리 하고, 뉴욕에 가야할 것 같았다.

 

오전 10시에 뉴욕목사회 제50회 정기총회가 뉴욕만나교회에서 열린다. 몇 명이나 참석하려는지, 어떤 모습으로 진행되려는지 모르겠다. 추태를 부리는 일이 더 이상은 없기를 바란다. 

 

뉴욕목사회 제50회 정기총회... 가관이었다. 준법을 외친 회장이 불법을 자행한 총회였다. 총회에 참석한 대다수의 목사들은 불법에는 관심이 없었다. 그들은 단지 자기네 편 목사가 회장, 부회장이 되는 데에만 관심이 있었다. 뉴욕 교계에 썩은 냄새가 진동하고 있는 가장 큰 이유는 네편, 내편을 나누어, 내편에 속한 사람이라면 부정을 저지르건 깽판을 치건 무조건 OK OK 하는 작자들이 많기 때문이다.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안녕하세요? 김동욱입니다. 댓글+2 김동욱 2016.08.24 4435
1971 2022년 1월 16일 주일 김동욱 01.16 65
1970 2022년 1월 15일 토요일 김동욱 01.15 67
1969 2022년 1월 14일 금요일 김동욱 01.14 50
1968 2022년 1월 13일 목요일 김동욱 01.13 49
1967 2022년 1월 12일 수요일 김동욱 01.12 71
1966 2022년 1월 11일 화요일 김동욱 01.11 67
1965 2022년 1월 10일 월요일 김동욱 01.11 41
1964 2022년 1월 9일 주일 김동욱 01.09 92
1963 2022년 1월 8일 토요일 김동욱 01.08 54
1962 2022년 1월 7일 금요일 김동욱 01.07 64
1961 2022년 1월 6일 목요일 김동욱 01.06 85
1960 2022년 1월 5일 수요일 김동욱 01.05 73
1959 2022년 1월 4일 화요일 김동욱 01.04 88
1958 2022년 1월 3일 월요일 김동욱 01.03 79
1957 2022년 1월 2일 주일 김동욱 01.02 97
1956 2022년 1월 1일 토요일 김동욱 01.01 73
1955 2021년 12월 31일 금요일 김동욱 2021.12.31 75
1954 2021년 12월 30일 목요일 김동욱 2021.12.30 81
1953 2021년 12월 29일 수요일 김동욱 2021.12.29 93
1952 2021년 12월 28일 화요일 김동욱 2021.12.28 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