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10월 6일 수요일

김동욱 0 73 10.06 17:31

새벽 기도회에 다녀와서 두문불출하고 컴퓨터 자판을 두드리고 있다. 덕분에 밀려 있던 일들은 모두 처리했다. 2시간 정도 후에, 수요 예배에 가면 된다.

 

윤석래 장로님께서 전화를 주셨다. "뉴저지교협의 회비를 모두 냈는데, 제35회 정기총회 자료에 회비를 내지 않은 것으로 되어 있어서, 공개적으로 망신을 당했다. 어떻게 해야 명예 회복을 할 수 있겠느냐?"고 하소연을 하셨다. 회비를 냈는데, 총회 자료에 내지 않은 것으로 인쇄가 되어 있어서 어려운 입장에 처하게 된 총대가 있다면, 뉴저지교협이 그 사실을 언론사 등에 알려서 당사자들의 명예를 회복시켜 주는 것이 옳다. 하지만, 이 시간(오전 11시)까지 뉴저지교협으로부터는 어떠한 연락도 없다.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안녕하세요? 김동욱입니다. 댓글+2 김동욱 2016.08.24 4213
1888 2021년 10월 25일 월요일 김동욱 10.25 25
1887 2021년 10월 24일 주일 김동욱 10.25 13
1886 2021년 10월 23일 토요일 김동욱 10.23 48
1885 2021년 10월 22일 금요일 김동욱 10.22 58
1884 2021년 10월 21일 목요일 김동욱 10.21 62
1883 2021년 10월 20일 수요일 김동욱 10.20 72
1882 2021년 10월 19일 화요일 김동욱 10.19 65
1881 2021년 10월 18일 월요일 김동욱 10.18 61
1880 2021년 10월 17일 주일 김동욱 10.17 62
1879 2021년 10월 16일 토요일 김동욱 10.16 80
1878 2021년 10월 15일 금요일 김동욱 10.15 75
1877 2021년 10월 14일 목요일 김동욱 10.14 89
1876 2021년 10월 13일 수요일 김동욱 10.13 66
1875 2021년 10월 12일 화요일 김동욱 10.12 73
1874 2021년 10월 11일 월요일 김동욱 10.11 91
1873 2021년 10월 10일 주일 김동욱 10.10 58
1872 2021년 10월 9일 토요일 김동욱 10.09 77
1871 2021년 10월 8일 금요일 김동욱 10.08 77
1870 2021년 10월 7일 목요일 김동욱 10.07 81
열람중 2021년 10월 6일 수요일 김동욱 10.06 7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