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5월 14일 금요일

김동욱 0 465 05.14 16:29

뉴욕교협이 주최한 "평등법 해악 설명 특별 세미나"가 오전 10시부터 프라미스교회에서 있었다. 첫번 째 강의 시간에는 내내 잠만 잤다. 눈을 뜨니 강의가 끝나 있었다.

 

취재를 마치고 삼원각 @플러싱으로 이동했다. 유원정 사모님과 이종철 대표님은 내 차로 같이 이동하셨고, 유상열 목사님은 댁에서 식당으로 오셨다. 짬뽕 둘, 짜장면 둘을 시켜 반반 씩 나누어 먹었다. 대부분의 경우에 그러시는 것처럼, 오늘 점심 식사도 유상열 목사님께서 대접해 주셨다. 감사드린다.

 

근자에 내가 극도로 싫어하는 일들이 계속 일어난다. 오늘도 그랬다. 일련의 일들을 통하여, 하나님께서 뭔가를 나에게 말씀하고 계시는 것은 아닌지, 그런 생각이 들기 시작한다.

 

하지 않는 것이 좋을 말들, 하지 말아야 할 말들은 하지 않으면 좋겠다. 그런 말들을 하지 않는다고 입에 곰팡이가 피지는 않을텐데, 왜 그리 입들을 쉬지 않(못하)는지 모르겠다.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71 2021년 6월 27일 주일 김동욱 06.27 370
1770 2021년 6월 26일 토요일 김동욱 06.26 397
1769 2021년 6월 25일 금요일 김동욱 06.25 345
1768 2021년 6월 24일 목요일 김동욱 06.24 407
1767 2021년 6월 23일 수요일 김동욱 06.23 359
1766 2021년 6월 22일 화요일 김동욱 06.22 382
1765 2021년 6월 21일 월요일 김동욱 06.21 408
1764 2021년 6월 20일 주일 김동욱 06.21 394
1763 2021년 6월 19일 토요일 김동욱 06.19 445
1762 2021년 6월 18일 금요일 김동욱 06.18 446
1761 2021년 6월 17일 목요일 김동욱 06.17 391
1760 2021년 6월 16일 수요일 김동욱 06.16 445
1759 2021년 6월 15일 화요일 김동욱 06.15 407
1758 2021년 6월 14일 월요일 김동욱 06.14 441
1757 2021년 6월 13일 주일 김동욱 06.13 371
1756 2021년 6월 12일 토요일 김동욱 06.12 440
1755 2021년 6월 11일 금요일 김동욱 06.11 425
1754 2021년 6월 10일 목요일 김동욱 06.11 437
1753 2021년 6월 9일 수요일 김동욱 06.09 474
1752 2021년 6월 8일 화요일 김동욱 06.09 4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