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0월 15일 목요일

김동욱 0 67 10.15 09:41

등산을 갔다가 하산하는 도중에 넘어지는 사고를 당한 것이 지난 9월 12일이었다. 벌써 한 달이 지났다. 멍이 들어 검정색을 띠었던 부분들이 거의 원래의 피부색을 되찾았다. 팔목과 오른쪽 옆구리에 근육이 뭉쳐있는 것이 여전히 느껴지지만 그 크기가 조금씩 작아지고 있다. 설상가상이라고 하나? 그 사고 이후로, 몸의 여러 곳에서 좋지 않은 현상들이 나타났다. 양쪽 발바닥의 껍질이 보기에도 흉할 정도로 벗겨져 있다. 잠을 잘 때 자세가 나빴었는지, 목이 제대로 돌아가지 않는다. 몸의 컨디션이 예전처럼 좋지 않다. 피곤한 날이 많다. 침을 맞고 돌아오면, 꼼짝도 하기 싫을 정도로 기운이 없다. 속히 예전의 모습을 회복할 수 있기를 기도한다. 피곤함, 지침... 이런 단어들은 나와는 거리가 멀었었는데, 그런 단어들이 어느 덧 나와 친구가 되어 있다. 그런 친구들과는 빨리 절연해야 한다.

 

필그림선교교회의 양춘길 목사님, 김현기 목사님과 점심 식사를 같이 했다. 김현기 목사님과 둘이 만나기로 했었는데, 양 목사님께서 함께 하시게 됐다. 결과적으로 더욱 좋은 만남이 되었다. 여러 좋은 이야기들을 나누었다. 아름다운 결실로 이어지길 기도하며 기대한다.

 

내일부터는 밀려있는 일을 시작해야겠다. 몸은 더 쉬라고 이야기하지만, 마냥 쉬고만 있을 수는 없다.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안녕하세요? 김동욱입니다. 댓글+2 김동욱 2016.08.24 3086
1528 2020년 10월 27일 화요일 김동욱 10.27 34
1527 2020년 10월 26일 월요일 김동욱 10.26 76
1526 2020년 10월 25일 주일 김동욱 10.25 51
1525 2020년 10월 24일 토요일 김동욱 10.25 30
1524 2020년 10월 23일 금요일 김동욱 10.23 90
1523 2020년 10월 22일 목요일 김동욱 10.22 63
1522 2020년 10월 21일 수요일 김동욱 10.21 77
1521 2020년 10월 20일 화요일 김동욱 10.20 66
1520 2020년 10월 19일 월요일 김동욱 10.19 71
1519 2020년 10월 18일 주일 김동욱 10.18 63
1518 2020년 10월 17일 토요일 김동욱 10.17 64
1517 2020년 10월 16일 금요일 김동욱 10.16 85
열람중 2020년 10월 15일 목요일 김동욱 10.15 68
1515 2020년 10월 14일 수요일 김동욱 10.14 58
1514 2020년 10월 13일 화요일 김동욱 10.13 75
1513 2020년 10월 12일 월요일 김동욱 10.12 69
1512 2020년 10월 11일 주일 金東旭 10.11 83
1511 2020년 10월 10일 토요일 金東旭 10.10 80
1510 2020년 10월 9일 금요일 金東旭 10.09 82
1509 2020년 10월 8일 목요일 金東旭 10.08 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