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월 16일 목요일

김동욱 0 135 01.16 05:06

보통 4시 30분에 알람이 울리면 자리에서 일어나는데, 오늘은 4시가 되기 전에 일어났다. 어젯밤에 일찍 자리에 들었던 영향 같다. 5시 5분이다. 15분 쯤 후에, 교회로 향한다.

 

속이 안좋다. 굶는 것이 좋을 것 같아, 아침 식사를 하지 않았다. 누워 있는 것이 좋을 것 같다. 8시 13분이다.

 

오후 1시 쯤에 점심 식사를 하러 '한밭 설렁탕'에 갔었다. 몸이 음식을 받지 않았다. 돌솔밥의 누룽지만 긁어 먹었다. 

 

뉴욕교협 2020년 신년감사예배 및 하례만찬에 취재를 다녀왔다. 뉴저지에서 가시는 목사님 두 분을 모시고 다녀왔다. 쫄쫄(?) 굶었다. 음식을 먹어서는 안될 것 같았다. 내가 속이 안좋은 것을 아시는 권사님께서 걱정을 하셨다.

 

몸이 좋지 않아, 행사가 끝나기 전에 빠져 나왔다. 마지막에 촬영한 단체 사진을 보내주신 권사님이 계신다. 내가 그 사진이 필요할 걸 아시고, 직접 찍으셔서 보내 주셨다. 감사드린다.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안녕하세요? 김동욱입니다. 댓글+2 김동욱 2016.08.24 2193
1286 2020년 2월 28일 금요일 김동욱 12:19 5
1285 2020년 2월 27일 목요일 김동욱 02.27 39
1284 2020년 2월 26일 수요일 김동욱 02.26 48
1283 2020년 2월 25일 화요일 김동욱 02.25 36
1282 2020년 2월 24일 월요일 김동욱 02.24 50
1281 2020년 2월 23일 주일 김동욱 02.23 57
1280 2020년 2월 22일 토요일 김동욱 02.22 53
1279 2020년 2월 21일 금요일 김동욱 02.21 60
1278 2020년 2월 20일 목요일 김동욱 02.20 54
1277 2020년 2월 19일 수요일 김동욱 02.19 63
1276 2020년 2월 18일 화요일 김동욱 02.18 73
1275 2020년 2월 17일 월요일 김동욱 02.17 64
1274 2020년 2월 16일 주일 김동욱 02.16 76
1273 2020년 2월 15일 토요일 김동욱 02.15 78
1272 2020년 2월 14일 금요일 김동욱 02.14 64
1271 2020년 2월 13일 목요일 김동욱 02.13 82
1270 2020년 2월 12일 수요일 김동욱 02.12 80
1269 2020년 2월 11일 화요일 김동욱 02.11 96
1268 2020년 2월 10일 월요일 김동욱 02.10 93
1267 2020년 2월 9일 주일 김동욱 02.09 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