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1월 10일 주일

김동욱 0 91 11.10 10:49

몸의 상태가 80% 정도까지는 회복된 것 같다. 기력을 회복하는 일이 남았는데, 이것은 며칠 동안 잘 먹으면 되는 일이다.

 

다리를 건너야 하나? 말아야 하나? 오후 2시 반까지는 결정을 해야 한다.

 

교회에서 3시에 뉴욕으로 향하면서 이 대표님께 연락을 드렸다. 4시 쯤 도착할 것 같다고... 막내(한은경 사장님)는 올 수 없다는 연락을 보내 왔다.

 

사모들의 파워가 역시 컸다. 2019 뉴욕 사모 합창단 연주회의 순서지가 할렐루야대회 순서지보다도 페이지 수가 더 많았다. 크고 작은 광고들도 더 많았다.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안녕하세요? 김동욱입니다. 댓글+2 김동욱 2016.08.24 1997
1208 2019년 12월 12일 목요일 김동욱 10:04 10
1207 2019년 12월 11일 수요일 김동욱 12.11 66
1206 2019년 12월 10일 화요일 김동욱 12.10 48
1205 2019년 12월 9일 월요일 김동욱 12.09 68
1204 2019년 12월 8일 주일 김동욱 12.08 45
1203 2019년 12월 7일 토요일 김동욱 12.07 70
1202 2019년 12월 6일 금요일 김동욱 12.06 47
1201 2019년 12월 5일 목요일 김동욱 12.05 78
1200 2019년 12월 4일 수요일 김동욱 12.04 49
1199 2019년 12월 3일 화요일 김동욱 12.03 82
1198 2019년 12월 2일 월요일 김동욱 12.02 70
1197 2019년 12월 1일 주일 김동욱 12.01 72
1196 2019년 11월 30일 토요일 김동욱 11.30 57
1195 2019년 11월 29일 금요일 김동욱 11.29 83
1194 2019년 11월 28일 목요일 김동욱 11.28 73
1193 2019년 11월 27일 수요일 김동욱 11.27 63
1192 2019년 11월 26일 화요일 김동욱 11.26 100
1191 2019년 11월 25일 월요일 김동욱 11.25 65
1190 2019년 11월 24일 주일 김동욱 11.24 74
1189 2019년 11월 23일 토요일 김동욱 11.23 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