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9월 28일 토요일

김동욱 0 59 09.28 09:00

9.28 서울 수복 기념일이다. 역사에서 지워진 날 같다. 어느 곳에서도 "9.28"을 찾아볼 수가 없다. 대한민국이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이 되어 있는 것 같다. 그렇지 않고서야 "9.28"을 잊을 수, 지울 수 없는 것이다.

 

예전에 살던 곳(Marlton)에 다녀오려고 한다. 임다니엘 목사님 내외분과 점심 식사를 같이 하기로 했다.

 

오전 10시에 집을 나섰다. 임 목사님 내외분을 만나 점심 식사를 같이 하고, 차를 마시며 이야기를 나누었다. 친구 사이에 나누는 이야기는 쓸어 담으면 한주먹도 되지 않는 이야기들이다. 그래도 깔깔대며 웃을 수 있는 즐거운 이야기들이다. 집에 돌아오니 4시 반이었다. 우정은 쌓아 가는 것이다. 만나고, 시간을 같이 보내고, 생각을 나누고... 나를 위하여 가장 많이 기도해 주시는 분이 임 목사님 내외분일 것이다. 두 분께 내가 큰 기도의 빚을 지며 살아간다.

 

주예수사랑교회에서 혼인 예식이 있었다. 봉사 활동(?)을 하고 돌아왔다.

 

밀려 있는 일들이 있다. 일을 하라는 명령과 일찍 자라는 명령이 다툰다. 사령관은 전자를, 병사는 후자를 지지한다.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안녕하세요? 김동욱입니다. 댓글+2 김동욱 2016.08.24 1852
1154 2019년 10월 19일 토요일 김동욱 15:22 30
1153 2019년 10월 18일 금요일 김동욱 10.18 58
1152 2019년 10월 17일 목요일 김동욱 10.17 52
1151 2019년 10월 16일 수요일 김동욱 10.16 52
1150 2019년 10월 15일 화요일 김동욱 10.15 58
1149 2019년 10월 14일 월요일 김동욱 10.14 49
1148 2019년 10월 13일 주일 김동욱 10.13 71
1147 2019년 10월 12일 토요일 김동욱 10.12 60
1146 2019년 10월 11일 금요일 김동욱 10.11 39
1145 2019년 10월 10일 목요일 김동욱 10.10 53
1144 2019년 10월 9일 수요일 김동욱 10.09 66
1143 2019년 10월 8일 화요일 김동욱 10.08 57
1142 2019년 10월 7일 월요일 김동욱 10.07 68
1141 2019년 10월 6일 주일 김동욱 10.06 74
1140 2019년 10월 5일 토요일 김동욱 10.05 58
1139 2019년 10월 4일 금요일 김동욱 10.04 63
1138 2019년 10월 3일 목요일 김동욱 10.03 91
1137 2019년 10월 2일 수요일 김동욱 10.02 73
1136 2019년 10월 1일 화요일 김동욱 10.01 88
1135 2019년 9월 30일 월요일 김동욱 09.30 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