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7월 19일 금요일

김동욱 0 102 07.19 22:41

어제는 아침 식사를 걸렀었다. 오늘은 아침 식사와 저녁 식사를 걸렀다. 별반 배가 고프지 않아, 그냥 건너 뛰기로 했다. 다이어트를 한다거나 그런 것은 아니다. 운전하는 데 에너지를 쓰지 않아서 그런지, 예전과는 달리 허기가 느껴지지 않는다.

 

복음뉴스에 게재하는 설교들을 한 달 동안이나 업데이트를 하지 못했었다. 잠시 전(오후 10시 반 쯤)에 마무리 했다.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안녕하세요? 김동욱입니다. 댓글+2 김동욱 2016.08.24 1709
1098 2019년 8월 24일 토요일 김동욱 08.24 35
1097 2019년 8월 23일 금요일 김동욱 08.23 42
1096 2019년 8월 22일 목요일 김동욱 08.23 47
1095 2019년 8월 21일 수요일 김동욱 08.21 79
1094 2019년 8월 20일 화요일 김동욱 08.20 40
1093 2019년 8월 19일 월요일 김동욱 08.19 82
1092 2019년 8월 18일 주일 김동욱 08.18 72
1091 2019년 8월 17일 토요일 김동욱 08.17 65
1090 2019년 8월 16일 금요일 김동욱 08.16 48
1089 2019년 8월 15일 목요일 김동욱 08.15 78
1088 2019년 8월 14일 수요일 김동욱 08.14 65
1087 2019년 8월 13일 화요일 김동욱 08.13 59
1086 2019년 8월 12일 월요일 김동욱 08.13 46
1085 2019년 8월 11일 주일 김동욱 08.11 59
1084 2019년 8월 10일 토요일 김동욱 08.10 85
1083 2019년 8월 9일 금요일 김동욱 08.09 61
1082 2019년 8월 8일 목요일 김동욱 08.08 69
1081 2019년 8월 7일 수요일 김동욱 08.07 65
1080 2019년 8월 6일 화요일 김동욱 08.06 72
1079 2019년 8월 5일 월요일 김동욱 08.05 7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