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7월 15일 월요일

김동욱 0 141 07.15 23:24

어젯밤에 많이 피곤했던 것 같다. 전화벨 소리를 듣지 못한 것 같았다. 전화기에 Missed Call 표시가 남아 있었다.

 

아침 6시에 일어났다. 오전 8시부터 금강산 연회장에서 시작된 "2019 할렐루야 뉴욕 복음화 대회 조찬 기도회 및 세미나" 취재를 마치고 뉴저지로 향했다. 서둘러야 했다.

 

몸이 무거웠지만, 일을 시작해야 했다. 기사를 작성하는 일이 아니라 다른 일이었다. 생각보다는 빨리 마칠 수 있어 감사했다.

 

밤 11시 22분이다. 영상을 편집하고 있다. 하다가 자야할 것 같다.

 

메시지를 기다리고 있는데, 연락이 없다. 내가 연락처를 모르니, 연락이 오기를 기다릴 수 밖에 없다.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안녕하세요? 김동욱입니다. 댓글+2 김동욱 2016.08.24 1710
1098 2019년 8월 24일 토요일 김동욱 08.24 37
1097 2019년 8월 23일 금요일 김동욱 08.23 42
1096 2019년 8월 22일 목요일 김동욱 08.23 47
1095 2019년 8월 21일 수요일 김동욱 08.21 79
1094 2019년 8월 20일 화요일 김동욱 08.20 40
1093 2019년 8월 19일 월요일 김동욱 08.19 82
1092 2019년 8월 18일 주일 김동욱 08.18 72
1091 2019년 8월 17일 토요일 김동욱 08.17 65
1090 2019년 8월 16일 금요일 김동욱 08.16 48
1089 2019년 8월 15일 목요일 김동욱 08.15 78
1088 2019년 8월 14일 수요일 김동욱 08.14 65
1087 2019년 8월 13일 화요일 김동욱 08.13 59
1086 2019년 8월 12일 월요일 김동욱 08.13 46
1085 2019년 8월 11일 주일 김동욱 08.11 59
1084 2019년 8월 10일 토요일 김동욱 08.10 85
1083 2019년 8월 9일 금요일 김동욱 08.09 61
1082 2019년 8월 8일 목요일 김동욱 08.08 69
1081 2019년 8월 7일 수요일 김동욱 08.07 65
1080 2019년 8월 6일 화요일 김동욱 08.06 72
1079 2019년 8월 5일 월요일 김동욱 08.05 7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