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6월 22일 토요일

김동욱 0 100 06.22 10:07

이상한 꿈을 꾸었다. 그 꿈에 관한 이야기를 썼다가 지웠다. 나 혼자 간직하고 있는 것이 좋을 것 같았다.

 

신준희 목사님, 이호수 집사님과 함께 조정칠 목사님을 모시고 점심 식사를 같이 했다. 넷이 같이 식사를 한 지가 꽤 됐다. 늘 마음 가운데 있으면서도, 같이 만나기가 쉽지 않았다. 기왕에 만나는데 판(?)을 좀 키울까 하다가 그만 두었다. 키우지 않는 것이 좋을 것 같았다. 조 목사님께서 많이 기뻐하셨다. 청솔밭에서 점심 식사를 하고, 근처에 있는 맥도날드로 옮겨 커피를 마시며 이야기를 나누었다. 조 목사님께서 가을 쯤에 출판될 책에 관한 말씀을 많이 하셨다. 조 목사님의 28번 째 저서가 될 책에는 "논란이 될 수도 있는 내용이 포함되어 있다"고 하셨다. 그 내용이 어떠한 것인지를 나는 알고 있지만, 책이 출간되기 전에 그 책의 내용을 공개하는 것은 옳지 않은 일이다.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안녕하세요? 김동욱입니다. 댓글+2 김동욱 2016.08.24 1624
1064 2019년 7월 21일 주일 김동욱 07.21 86
1063 2019년 7월 20일 토요일 댓글+1 김동욱 07.20 68
1062 2019년 7월 19일 금요일 김동욱 07.19 52
1061 2019년 7월 18일 목요일 댓글+4 김동욱 07.18 84
1060 2019년 7월 17일 수요일 김동욱 07.17 73
1059 2019년 7월 16일 화요일 김동욱 07.17 38
1058 2019년 7월 15일 월요일 김동욱 07.15 80
1057 2019년 7월 14일 주일 김동욱 07.14 89
1056 2019년 7월 13일 토요일 김동욱 07.14 49
1055 2019년 7월 12일 금요일 김동욱 07.12 87
1054 2019년 7월 11일 목요일 김동욱 07.11 62
1053 2019년 7월 10일 수요일 김동욱 07.10 50
1052 2019년 7월 9일 화요일 김동욱 07.10 36
1051 2019년 7월 8일 월요일 김동욱 07.08 69
1050 2019년 7월 7일 주일 김동욱 07.07 49
1049 2019년 7월 6일 토요일 김동욱 07.06 71
1048 2019년 7월 5일 금요일 김동욱 07.05 58
1047 2019년 7월 4일 목요일 김동욱 07.04 60
1046 2019년 7월 3일 수요일 김동욱 07.03 70
1045 2019년 7월 2일 화요일 김동욱 07.02 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