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4월 5일 월요일

김동욱 0 457 04.05 08:17

지금도 한국에서는 식목일이라고 식목 행사를 하고 그러는지 모르겠다. 예전에는 4월 5일 식목일에는 박정희 대통령이 장관들과 함께 직접 산에 가서 나무를 심곤 했었다. 그런 노력들 덕분에 민둥산이 지금처럼 수목이 우거진 모습으로 바뀌었다.

 

어제 오후부터 오늘 오전까지 만 24시간 동안 통변이 되지 않아 고통이 컸다. 만 4일 이상 통변을 하지 못했지만, 첫 3일은 문제될 것이 없었다. 밀어낼 것이 없었으니 당연한 일이었다. 하지만, 어제부터 오늘 아침까지는 달랐다. 아구까지 차 있었다. 밀어낸 후의 시원함... 감사하다.

두 분께서 뉴욕에서 뉴저지까지 찾아 오셨는데, 충분히 이야기도 나누지 못해 많이 송구했다. 내가 보았던 어느 목회자, 헛웃음을 치는 모습이 마음에 걸렸었는데, 내 짐작이 맞았던 것 같다. 당회 뒤로 숨는 목회자... 별로이다.

 

카톡을 주시고, 전화를 주시고... 이모저모로 마음을 써 주시는 권사님이 계시다. 감사드린다.

 

한국의 선거관리위원회... 작정하고 여당 편을 들고 있다. 정권이 바뀌면 교도소에 갈 사람들이 자꾸만 늘어간다.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28 2021년 5월 15일 토요일 김동욱 05.15 380
1727 2021년 5월 14일 금요일 김동욱 05.14 371
1726 2021년 5월 13일 목요일 김동욱 05.13 380
1725 2021년 5월 12일 수요일 김동욱 05.13 383
1724 2021년 5월 11일 화요일 김동욱 05.12 383
1723 2021년 5월 10일 월요일 김동욱 05.10 434
1722 2021년 5월 9일 주일 김동욱 05.09 428
1721 2021년 5월 8일 토요일 김동욱 05.09 397
1720 2021년 5월 7일 금요일 김동욱 05.07 438
1719 2021년 5월 6일 목요일 김동욱 05.06 443
1718 2021년 5월 5일 수요일 김동욱 05.05 397
1717 2021년 5월 4일 화요일 김동욱 05.04 401
1716 2021년 5월 3일 월요일 김동욱 05.03 489
1715 2021년 5월 2일 주일 김동욱 05.02 427
1714 2021년 5월 1일 토요일 김동욱 05.01 398
1713 2021년 4월 30일 금요일 김동욱 04.30 433
1712 2021년 4월 29일 목요일 김동욱 04.29 431
1711 2021년 4월 28일 수요일 김동욱 04.28 428
1710 2021년 4월 27일 화요일 김동욱 04.28 419
1709 2021년 4월 26일 월요일 김동욱 04.28 415